::: oreum.com :::
오름과는 전혀 상관없는 오름닷컴~~~
내가 트위터를 한다.

솔직히 몇년 전부터 트위터와 페이스북을 왜 안하냐 음악하는 사람과 이벤트들이 많으니 꼭 보라는 주위 사람들이 많았다.
나도 하고야 싶지...... 공연 정보나 이벤트 같은거 참여하고 싶지.. 왜 안그렇겠는가.........

하지만.... 할줄을 모르겠단 말이야....... 이게 나이는 젊지만.... 새롭게 뭔가를 배우는건... 그냥 귀찮다고 하는게 맞다.

그리고 어려웠다.....

아이폰을 쓰는 나지만..... 전화밖에 하는게 없고....
똥쌀 때 다음 뉴스나 보는게 전부다......

트위터를 아이폰에 깔아봤지만... 할줄을 모르겠어서.... 안한다.

깔끔한 내 아이폰이다..... 어플이 뭐 안깔려 있다고 봐도 좋다.

하지만... 정말 정말 페이스북을 통한 음반사들의 많은 이벤트에 참가 하고 싶어.... 페이스북에 도전을 해보았지만....
페이스북은 가입조차도 어려워.... 몇번이나 포기를 했던가....

신대원의 어린이집 원장님께 몇번이고 페이스북에 대한 교육과 트위터에 대한 교육을 받았지만.... 그거슨 헛짓거리였다.
핸드폰을 붙잡고 찌질하게 뭔가를 하고 싶지 않기 때문이다...

그러던 내가 요즘 트위터를 한두개씩 보내기 시작한다-_-;;
뭐 다 음반사나 음악하시는 분들 밖에 없지만... 신보나 궁금한거 물어보면.... 친절히 답해주기에 뿌듯하기 그지 없다.

아이폰으로 하냐고... 아니... 그냥 컴퓨터로 한다-_-;
컴퓨터로 트위터가 된다는 사실을 알고 얼마나 기뻤던가...... 사용방법이야 헷갈리고 뭐 뜻도 모르고 방법도 모르겠지만....

그래도 나도 이제 트위터가 가능하다는데 아주 큰 의미가 있겠다.

정말 음악하는 사람들이 많아서 좋다..... 음악 안하길 잘했다....
이리 고수들이 많은데 내가 음악을 했으면 모두가 고생을 했겠지.....

아직 젊은데도... 원래 성격상 새로운 뭐를 배우기가 귀찮고... 요즘 트렌드나 기술들은 더욱이 따라가기 어렵다... 정말 이번 트위터 같이... 아주 꼭 필요한 것은 컴퓨터로 야메로 하겠지만...

나도 강남스타일로 핸드폰으로 트위터를 하고싶다... 페이스북에 가입해서 나도 좋아요 버튼을 눌러주고 싶다....

하지만 귀찮다........

SNS랑 SMS도 구분 못하는 그런 동네 배나온 아저씨가 되어 버렸다.....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