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oreum.com :::
오름과는 전혀 상관없는 오름닷컴~~~
2013년 04월부터 6월 일상 정리...

3달만에 정리하는 일상 사진들.......... 오랜만에 저장을 하니 역시나 그때 당시 기억이 가물가물 하다....

글쓰기도 귀찮으니 사진만......


봄날 신대원이 마당에서 비눗방울 놀이를 하는 것 같다...

비눗방울 1리터짜리 리필도 세네통이나 있는데..... 요즘 더워서 그런지 안가지고 논다......... 나만 비눗방울에 신나는거냐???? 

 

4월 말쯤....... 작은형이 결혼을 했는데 신대원이 화동을 했다..... 사람이 많아 얼떨떨해했지....... 

역시나 4월말쯤 남원에 있는 머체왓숲길을 세식구가 올라갔다.... 짧을 줄 알았는데... 근 8키고정도?? 오지게 신대원이 힘들어 했다...>
계속 안아달라는걸... 홈플러스 데려가마~ 씨유데려가마~

다 왔다 다왔다 다왔다 다왔어~~ 하면서 끝까지 걷게했지.....

지금까지도 신대원은 '아빠 거짓말쟁이~'라고 한다... '왜?' '산에가서 다 안왔는데 다왔다 다왔다 거짓말만 했잖아~'

 

정확히 중간지점 꼭대기에 있던... 유일한 쉼터에서.... 오는정 김밥을 먹었다....

성박사가 도시락 까는 사이 꼭대기에서 한장....

먹방계에 새로운 다크호스가 나타났다....
산행에 힘들고 배고픈 신대원은 김밥을 철근같이 씹어먹으며 음료를 맥주마시듯 마신다........ 

이제 제법 젖가락질도 잘하네???? 

 

정말 아무소리 없이 쳐묵쳐묵....... 

 

 

 단무지도 음미하면서 먹는다....

 

 

 신대원을 낳고나서 제대로 산을 다닌적이 한번도 없는데 오랜만에 산에 가서 기분이 좋았다......

 

 

 

 

 

 끝나는 지점... 신대원이 '다왔다~'하며 제일 좋아했다....... 정말 걷는 내~내~ '아빠 언제 끝나~ 언제 끝나~'만..... 수천번 물어봤다..

 동네에서 쓰레기 버리러 가는길일 것 같다... 신대원은 뽀로로자전거 타고 따라오고.. 이제 혼자 운전이 된다...
입에는 오징어..... 동네 노는 언니라면 오징어 다리는 항상 물고 다녀야지~

 

 

 

엑스박스는 원래 있었고.. 키넥트만 중고로 샀는데... 한 며칠 신나했지....

 

 

 

 

 신대원 이빨 뽑은 날인듯???

 

 

 미술학원에서 이해할 수 없는 그림을 그려와서는 사진을 찍어달란다.....

 

제주월드컵 경기장에서 할머니 할아버지랑.... 

성박사가 그렇게 가지고 싶어하던... 전문 미용가위를 샀다...
신대원은 쫄고 있다........ 

 엄마 괜찮은거 맞지????

아이고 못났구나~ 

 

 

 서귀포에 코코몽랜드라는 애들놀이시설이 생겼는데... 몇주전부터 신대원이 '아빠~ 지훈이는 코코몽랜드 갔는데 희은이는 왜 안가~'라며 노래를 불러서..... 갔다...... 하지만 오지게 볼게 없고 할것도 없어... 애도 실망... 우리도 실망... 비싸기는 또 미친듯 비쌌지.............

신대원이 나오면서 말했다.. '아이씨 다음부터 안와~'

 

 저 구름다리??를 신대원은 못건너드라... 막 울면서 건너던....

 

 

 

 

오랜만에 아빠랑 어색한 사진을...... 

 

어디서 뭘 봤는지... 토시에다가..... 핸들을 잡고 운전시늉을 한다...... 

여름이 오니.... 확실히 고기구워먹는 횟수가 늘었다......... 청국장에 고기 구워먹는듯??? 

효녀 희은은 아빠 좋아하는 소주를 두병이나 갖다주는구나...... 아빠 죽는다......... 

 

내 옷을 입고 뭐하냐?

 가지고 싶은 뒷태......

 

 6월 중순쯤..... 정방폭포에 일 때문에 갔다가... 그냥 겸사겸사 오랜만에 구경하고 온다... 신대원은 정방폭포가 처음이다...

 

높은데 올라가서는... 나한테 폴라포 먹으라며 손을 내민다..... 울컥 기분이 나빠진다......... 

내가 희은이 나이때 저기서 저 포즈로 찍은 사진이 어디 있을텐데....... 

역시나 쓰레기 버리러 가는 길이거나... 그냥 마실인듯??? 

 

여름에는.... 매일 삼겹살......... 

 자세 좋은데????

희은이 원장선생님 가족을 소환했다...... 새우를 가져 오셔서.. 구워먹고.. 남은건 새우튀김도 해먹고.... 

 한치도 있다................

 키넥트-_-

 

 

 성박사가 키넥트로 운동하는걸 샀는데... 할 때마다 무섭다...
내가 매일 저 다리로 니킥을 맞고 있다니.... 정말 나는 참을성이 많구나......
내가 CD를 한장살 때마다 딱 저 포즈로 니킥을 맞는다....

그러다 박스셋이나... LP같은놈을 산다면... 이리 체중 실린 빤찌로 아구창을 얻어맞는다....
효도르랑 맞짱떠도 질것 같지가 않다.....

성박사 오신날인듯??? 이 케이크 그대로~ 이주정도 있다.. 그대로 버려졌다는..... 케이크 안먹는데.... 신대원이 계속 엄마 생일이라고 케이크 사야한다고 해서 샀다.... 빵이나 케이크 사면... 그대로 냉장고에서 곰팡이가 쓸다... 버린다.......

며칠전에도 집근처에서 술을먹다 지인분이 우리를 보고 희은이 빵사준다며 빵집 데려가서... 카스테라에 밤식빵에 커다란 빵들 여러개 사주셧는데... 다 버렸다.... 빵 안먹는다고 사주지 말라했거늘.....

형수가 테디베어 티켓을 줘서... 가기 싫었지만.... 오랜만에 가봤다.... 여기는 뭐 바뀌는게 없구나...
신대원도 썩 좋아하지 않았다 ㅎㅎ 

 

 

집에서 쿠키를 만들었는데.... 성박사는 다 태워먹었지....... 뽑기를 만드는 줄 알았다...... 

장모님이 한림공원에서 일을 하시는데..... 장모님 모시러 갔다... 한림공원 구경하기는 싫고....
협재 해수욕장에서 발만 담그고 놀았다....

신대원이 이리 신나 할지 몰랐다....

올해도 줄기차게 바닷가를 가겠구나.....

 

 

 

 

 

 역시나... 아빠와 어색한 사진을.....

 

 

 

 

 

 

 

 

6월말 큰형 결혼식이있었는데...
역시나 화동을 하기로 하고...... 

 형수네 조카쌍둥이다... 둘이 도대표 다이빙선수다............ 형수도 수영관련 감독인지 코치인지 하신다는데 자세한 내용은......

 입장할 때... 신대원 표정이 어디 싸우러 가는 표정이구나....

 

 입장전부터 내가 쌍둥이에게 '야 늬들.... 물구나무 서서 끝까지 오면 내가 씨유 데려가마~'라고 하자.... 둘은 눈이 휘둥구레서 좋다고 했다...
퇴장할 때 약속대로 둘이 물구나무 서기를 하고 퇴장을 했다.....

 

 오빠둘이 물구나무서기를 하고 가자... 신대원이 당황을 하면서 말했다..

'나는 저거 못하는데.....'

 

 

6월 까지 사진은 끗..........

4월부터 사진이 밀려서 정리들 할려면 또 한참.......

0  Comments,   1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