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oreum.com :::
오름과는 전혀 상관없는 오름닷컴~~~
故 장덕 CD모음

요즘 진짜 한가하긴 한가보다...
집에서 들을려고 사무실에 가지고 오는 CD들을 좔좔 정리를 하는구나 ㅋㅋㅋㅋ

그저껜가 어디선가 '김지연의 찬바람이 불면'이 나오길래......
'니미.... 더워 죽겠는데 무슨 찬바람이여....'하고 궁시렁 거리다....... 문뜩 김지연이 아닌 '장덕'이 생각나서 집에서 CD를 챙겨 가져와봤다.

갑자기 김지연에서 장덕으로 워프를 하는 아주 쌩뚱맞는 상황이지만....

요약을 하자면... 김지연의 노래를 듣다 장덕생각이 나서 장덕노래를 듣는다는 별 시덥잖은 얘기다.......

장덕이야 뭐 70년대 주민번호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라면 대부분 예쁘고 귀엽고 깜찍하고 거기다 노래와 춤까지 잘췄지만..
인생은 순탄치 않았다~라는 정도로 기억될 것이다.
장현이 친오빠이고.......

지금도 장덕의 노래를 들으면... 요즘 나오는 걸그룹이나 여성솔로의 그것들과 비교를 해도 오히려 뛰어나면 뛰어났지.... 부끄럽진 않을 것이다..

장덕의 CD는 그렇게 많이 발매가 되지 않았다...
아래 보이는 세장이 전부다.... (이선희와의 베스트 모음집이 있는데 그런 구성은 개인적으로 좋아하지 않아 아예 구할 생각도 안했다...)

제일 위는.... 장덕 추모앨범 '하얀날 하얗게 떠난 친구에게..."라는 앨범이다.
80년대를 주름잡았던..... 가수들의 추모앨범이다..
위일청, 이선희, 김범룡, 전영록, 최성수 등....... 쟁쟁하다이~~

그리고 들을만도 하다....
예전에는 이런 추모 앨범들이 자주 나왔던 것 같다.

그리고 밑은
90년 초에 나온 몇집인지 모를 CD와 그 옆은 89년 나온 6집 앨범이 되겠다.

세 앨범 모두 저렴하게 구했다.. 6집은 오천원에 새 앨범을 음반가게에서 샀다.

 뒷면........

포탈싸이트에 '장덕'치면 인생사가 많이 검색되니..... 한번씩 보면.... 참 안타깝다라 생각할 것이다.....

어쨌든 정말 대단한 분이다.... 그때 당시 보기드문 여성 싱어송라이터였으니....

 

동영상 몇개 올려본다.

 

 

 

 

 

 

 

 

11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